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
행동지침
HOME > 수선재 > 수선재가 지향하는 삶> 행동지침
A. 자신 B. 자연 C. 타인 D. 우주
자신의 의견을 강요하지 마세요
한 사람은 우주이며, 한 사람에 관한 정보는 우주에 관한 정보만큼이나 방대합니다. 그러니 타인의 일에 자신의 의견을 강요하지 마세요. 우주에 참견하는 것만큼이나 엄청난 일이기 때문입니다. 자신의 주장이 옳다고 확신할 수 없기 때문입니다.
얼핏 생각하면 좋게 참견하여 좋게 인도했다고 생각할 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좋게 참견했는지 나쁘게 참견했는지는 알 수 없는 일입니다. 우주만큼 방대한 그 사람의 정보를 다 알기 전에는 섣불리 판단할 수 없는 일입니다.

가족일지라도 내 것으로 여기지 마세요
가족 간에 함부로 참견하는 근본 원인은 상대방을 ‘내 것’으로 여기기 때문입니다. 저 사람은 나의 일부다, 자식도 나의 일부다, 이렇게 생각하면서 상대방을 인정하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허나 비록 가족일지라도 인간은 모두 자신의 것이지 누구의 것이 아닙니다. 올 때도 다른 곳에서 왔고 갈 때도 다른 곳으로 갑니다. 그러니 서로 다르다는 것을 인정하세요. 다른 게 당연하고 더 좋은 것입니다. 얼마나 다른 사람들이 만났는데 어떻게 같기를 바라나요? 이해가 안 된다면 그냥 인정해 주면 됩니다.

내버려두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입니다
자녀교육 또한 내버려두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입니다. 유심히 관찰하면서 하고 싶은 일을 하도록 뒷받침해 주기만 하면 됩니다. 고삐를 쥐고 앞에서 끌지 마세요.

장기를 이식받으면 회복될 수 있는 분들이 있습니다
치료가 불가능한 말기 환자 가운데 장기를 이식받으면 회복할 수 있는 경우가 적지 않습니다.
뇌사 상태에서의 장기기증은 심장ㆍ신장ㆍ간ㆍ췌장ㆍ폐 질환을 앓는 환자들의 생명을 살릴 수 있으며, 각막ㆍ피부ㆍ조직ㆍ뼈 기증도 가능합니다. 죽은 후에는 시신ㆍ조직ㆍ각막 등을 기증할 수 있습니다.

살아 있는 동안의 장기기증은 신중히 해야 합니다
단, 살아 있는 동안의 장기기증은 신중히 하여야 합니다. 타인의 장기를 이식받은 사람이 자신의 역할을 잘하지 못할 경우에는 업이 되기 때문입니다.

육식을 줄이면 지구촌 기아 문제를 해결할 수 있습니다
오늘날 세계 인구 중 12억 명이 식량 부족과 영양실조로 고통 받고 있습니다. 먹을 것이 없어 기아로 죽어 가는 사람은 매년 2천만~3천만 명에 이릅니다. 개발도상국 어린이의 25% 이상이 4세 이전에 영양실조로 사망하고 있습니다.
이런 상황임에도 세계 곡물 생산량의 약 40%는 가축 사료로 쓰이고 있으며, 지구의 땅 중 약 3분의 1이 가축의 방목지로 사용되고 있습니다. 지구 한 곳에서는 종일 굶은 배고픈 아이가 있는 반면, 다른 한 곳에서는 억지로 살찌우기 위해 가축들에게 엄청난 양의 곡물을 먹이고 있습니다.
1,224평의 땅에 감자를 심으면 18톤을 생산할 수 있지만, 소고기의 경우는 0.1톤이 생산될 뿐입니다. 현재 지구상에서 사육되는 소의 식량은 87억 명의 사람이 먹을 수 있는 양에 맞먹습니다. 우리가 육식을 줄여서 가축을 덜 사육한다면, 굶주림에 허덕이는 사람들을 모두 구하고도 남을 것입니다.

가축 방목을 위해 숲이 파괴되고 있습니다
육식은 환경 파괴의 주범이기도 합니다. 매년 남한 크기에 해당하는 전 세계 열대우림이 가축을 키우기 위한 방목장으로 변해가고 있습니다. 세계적으로 방목 때문에 파괴된 숲에서 무려 1만 종의 생물이 멸종되었다는 보고도 있습니다.
한 사람만 육식을 안 해도 매년 1,200평의 숲을 보호할 수 있습니다. 햄버거 하나만 먹지 않아도 1.5평의 숲을 살릴 수 있습니다. 인간의 평균 수명을 짧게 잡아 50년으로 계산해도 단지 육식을 하지 않는 것만으로 그 동안 살릴 수 있는 숲이 6만평이나 되는 셈입니다.

공장식 축산농장에서 동물들이 학대받고 있습니다
오늘날 우리가 먹는 대부분의 고기들은 동물들이 학대받는 지옥 같은 공장식 축산농장에서 생산된 것들입니다. 공장식 축산농장의 동물들은 극심한 박탈감과 스트레스, 질병에 시달리고 있습니다. 수억 마리의 동물들이 자기 몸집바다 조금 더 큰 우리나 틀에 갇혀 죽지 못해 살고 있는 것입니다.
비좁은 공간에 밀집된 닭들은 극심한 스트레스를 견디다 못해 동종을 쪼아 죽이는데, 양계업계는 이를 방지하기 위해 닭의 부리를 잘라줍니다. 돼지들은 동종을 잡아먹기도 합니다. 도살 과정 또한 잔인하여 극심한 고통 속에서 죽이거나 산채로 가죽이 벗겨주는 일이 다반사입니다.

육식은 건강에 해롭습니다
마지막으로 육식은 건강에 해롭습니다. 육식자는 채식자에 비해 유방암이 3.6배, 전립선암은 3.8배라는 보고가 있습니다. 동물성 지방의 섭취가 늘수록 생리통이 심하고 길어지며, 매주 3일 이상 달걀을 먹는 여성은 채식인에 비해 난소암 발생률이 3배 이상 증가한다고 합니다. 그밖에 대장암, 경부암, 폐암, 심장마비, 동맥경화증, 당뇨, 궤양, 변비, 비만 등이 육식으로 증가하는 질병들입니다.

나이 드신 분을 존경하고 예우해 드려야 합니다
나이 드신 분들을 존경해야 하는 이유는 그 분들이 겪은 고통의 무게 때문입니다. 만고풍상을 겪으며 그 나이까지 오신 분들입니다. 천근만근의 고통을 묵묵히 견뎌 오신 분들입니다. 이런 것에 대해 인간으로서의 존경심을 가지고 예우를 해드려야 합니다.
무지랭이 노인이라 할지라도 너무나 존경스러운 것은 가슴에 피멍이 들고, 가슴이 재가 되었을망정 그 고통을 삭혀왔다는 것입니다. 엄청난 고통을 담고 삭히고 살아왔단 얘기입니다. 우리는 조그만 고통도 못 견뎌 하고, 울부짖고, 발버둥 치는데, 그걸 못 이겨서 별별 짓을 다하는데, 그 고통을 묵묵히 견뎌왔다는 것입니다. 그것을 존중해 줘야 합니다.

모든 상처받은 이들의 아픔을 공유해 주세요
또한 우리가 상상키 어려운 엄청난 고통을 겪으며 하루하루를 보내는 이들이 있습니다. 전 세계에서는 한 해 30여개의 대규모 분쟁이 발생합니다. 이러한 분쟁은 국가 간의 분쟁이라기보다는 동족 간에 발생한 내전이 대부분이며, 사상자의 90% 이상은 민간인입니다. 사망자가 10만 명 이상 발생한 심각한 내전의 현장은 아프가니스칸, 알제리, 부룬디, 콩고, 인도네시아, 이라크, 팔레스타인, 필리핀, 르완다, 소말리아, 수단 등입니다.
해마다 지뢰사고로 1만 5천~2만 명이 목숨을 잃습니다. 전 세계적으로 30만 명 이상이 지뢰로 인한 부상의 후유증을 가지고 살아갑니다. 현재 65개국에서 지뢰로 인한 사망자와 부상자가 발생하고 있습니다.
지난 20년 동안 에이즈는 사망자 2,820만 명, 감염자 3,800만 명을 낳았습니다. 아프리카의 많은 나라들에서 성인의 약 20%~40%가 에이즈에 감염되어 있으며 에이즈로 인해 부모를 잃은 고아 또한 1,200만 명을 넘습니다.
그밖에 장애인, 가난한 이웃, 학대받는 여성, 성적 소수자, 차별의 피해자 등 모든 상처받은 이들의 아픔을 이해하고 이들을 위하는 구체적인 활동을 실행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