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상학교 수선재 - 맑게 밝게 따뜻하게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
수선재 문예관
HOME


먼 곳에서 친구가 온단다

 

예전 같으면 보름달 조명 걸어

꽃가지 밑에 멍석 깔고 

술 걸러 기다렸겠지만


꽃 가지 휘어 내린 마당 하나 없어

조상님들 풍류는 흉내도 못 내

친구를 기다리는 그리움만 흉내 낸다.


친구야 빈 마음 빈손으로 오시게
담소나 맛갈나게 걸러 마십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18 문예관 To live on a world - Storm Schutte 수선재 2015-08-12 1515
17 문예관 라면 외 - 김영호 수선재 2015-07-20 1523
16 문예관 오죽헌 - 김영호 수선재 2015-09-23 1582
15 문예관 아기 돌보기 - 최경아 수선재 2015-05-11 1623
14 문예관 봄은 그대에게서부터 왔다네 - 최현정 수선재 2015-06-09 1627
» 문예관 아파트 주민 000 - 이영아 수선재 2015-07-10 1630
12 문예관 그리움에 부쳐...- 박정배 수선재 2015-11-06 1635
11 문예관 커피(화답시) - 최경아 수선재 2015-08-03 1639
10 문예관 아스의 만남 - 매화달집 수선재 2015-06-01 1666
9 문예관 평온과 여유는 힘 - 조애리 file 수선재 2015-08-27 1719
8 문예관 월야문답 # 1 - 김예진 file 수선재 2015-06-19 1847
7 문예관 월야문답 # 2 - 김예진 file 수선재 2015-06-30 1854
6 문예관 자전거 이야기 - 매화달집 수선재 2015-05-06 1856
5 문예관 오로라 공주 이야기 - 장미리 수선재 2015-05-17 2030
4 문예관 아버지와 아들 - 정리경 수선재 2015-05-21 2310
3 문예관 난설헌시를 읽고 - 김영호 수선재 2015-12-17 3042
2 문예관 [화답시] 난설헌시를 읽고 - 최경아 수선재 2015-12-17 4426
1 문예관 난설헌 허초희: 허씨가문의 천재교육 1-김예진 수선재 2016-01-05 47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