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상학교 수선재 - 맑게 밝게 따뜻하게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
사랑을 잘 하는 법
HOME > 명상학교 > 명상교과서

되풀이하며 다지는 공부

조회 수 2900 추천 수 0 2010.06.14 09:16:49
 

되풀이하며 다지는 공부


어느 분이 백일 금촉을 하고 나서 이런 얘기를 하더군요.

자신이 그전에는 이해 못할 일이 없고 다 용서가 되어서 굉장히 편안한 상태로 지냈는데,

금촉에 들어가면서 다시 원점으로 돌아갔답니다.

가슴 속 응어리가 그대로 있더라는 것이지요.

 

 

또 다른 한 분은 백일 금촉에 들어가서

처음에는 자기 생애에서 가장 편안한 시간을 가졌답니다.

‘이렇게 편할 수가 있는가’싶었는데,시간이 가면 갈수록 어찌나 생각이 많이 나는지

 자기 뇌를 한번 해부해보고 싶을 정도였답니다.

온갖 잡생각이 다 나니까 내가 좀 문제가 있는 사람이 아닌가 생각했답니다.

 

 

그런데 몸을 가두면 생각이나 감정이 다 나오게 마련입니다.

몸이 바쁘게 왔다 갔다 하면 생각이나 감정이 숨어서 드러나지 않는데,

몸을 가둬놓으면 엄청나게 드러나서 평상시 하지 않았던 생각들까지 다 일어나는 것입니다.

그래서 그 당시에는 다 해결된 줄 알았는데, 금촉을 하다 보면 그게 아님을 알게 됩니다.

 

 

견성도 마찬가지여서 견성을 하면 다 깨달은 것 같은데,

중각中覺, 종각終覺으로 가다 보면 그게 아니라는 것을 알게 됩니다.

깨달음이란 오늘 깨달았다고 해서 끝나는 게 아니라, 다지고 또 다져야 하는 것입니다.

 

 

수련하시는 분들의 스케줄은 비슷한 상황을 자꾸 겪도록 되어 있습니다.

비슷한 상황인 것 같은데, 다릅니다. 계속 되풀이 되는 것 같은데 올라가고 있는 것이지요.

그러면서 다져지는 것입니다.

진화의 과정은 이렇게 달팽이가 나선을 그리며 올라가는 것과 같습니다.

 

 

선인들이 지상에 내려와서 공부하고 또 공부하는 이유는

한번 극복했다고 해서 뿌리 뽑히는 것이 아니기 때문입니다.

뿌리 뽑힌 줄 알았는데 나중에 보면 또 살아 있습니다.

완전히 뿌리 뽑는다는 것이 참 지난한 길이라는 말씀입니다.

 

 

“깨달았다”고 하는 사람들이 문제를 많이 일으키는 것도

다 된 줄 알고 책을 덮어버렸기 때문입니다.

“내가 상당한 경지까지 갔다”고 말하는데 시간이 지나면서 유야무야되어버린 경우가 많습니다.

그래서 확인하고 또 확인하면서 되풀이해서 다지는 과정이 필요합니다.

한번 시험 봐서 합격했다고 해서 되는 게 아니라는 것입니다. 아주 오래 걸리는 일입니다.

그걸 일컬어‘선력仙歷’이라고 하는 것이며, 그렇게 쌓이고 다져져야

비로소 우주를 위해 일할 만한 사람이 탄생했다고 볼 수 있습니다.

 

 

적은 상대방이 아니라 자기 자신입니다.

상대방은 하나의 도구일 뿐이며 자기 자신과의 싸움을 하는 것입니다.

등산을 할 때 산과 싸우는 것이 아닌 것과 같습니다.

산은 도구일 뿐이며 자신과 싸우는 것입니다.

수련이란 그런 가운데 자신에 대한 믿음, 존경, 사랑 같은 것들을 확인하는 것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85 도반으로서 사랑해 달라 수선재 2011-01-24 4296
184 남녀 간의 사랑에서 도반의 사랑으로 수선재 2010-12-02 3611
183 다 버리면 다 내 것이 된다 수선재 2010-11-23 3459
182 간디가 부인을 제자로 삼은 이유 수선재 2010-11-15 3731
181 왜 사랑을 지니지 못하는가? 수선재 2010-11-09 2872
180 사막이 될 것인가, 오아시스가 될 것인가? 수선재 2010-11-09 3003
179 사랑이 있는 지도자가 그립다 수선재 2010-10-26 3872
178 지도자의 덕목은 사랑 수선재 2010-10-18 3370
177 이 세상에서 가장 강한 것은 무엇인가? 수선재 2010-09-13 3831
176 나보다 더 나를 사랑하는 당신 수선재 2010-09-07 3544
175 하늘이 대신 그만큼 사랑해주신다 수선재 2010-08-26 3273
174 외로움은 하늘로 올라가는 구름다리 ㆍ 수선재 2010-08-03 3159
173 외로움이 해소될 수 있는가? 수선재 2010-07-30 3303
172 인간은 외롭게 태어난 존재 수선재 2010-07-19 3413
171 외로움을 모르는 사람이 있는가? 수선재 2010-07-12 3050
170 결혼한 사람의 금촉 수선재 2010-07-05 3782
169 언제까지 금촉을 해야 하는가? 수선재 2010-06-28 2972
168 내가 1단이면 적도 1단, 내가 9단이면 적도 9단 수선재 2010-06-21 3381
» 되풀이하며 다지는 공부 수선재 2010-06-14 2900
166 천일 금촉과 백일 금촉 수선재 2010-06-07 34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