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상학교 수선재 - 맑게 밝게 따뜻하게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
행복하게 일하는 법
HOME > 명상학교 > 명상교과서



사람은 누구나 배우는 시기가 있고, 배움을 익히는 시기가 있고,
배우고 익힌 것을 가지고 사람들과 나누는 시기가 있습니다.
반드시 그런 과정을 통해서 가게 마련인데
배우는 일에 많은 시간과 노력을 할애하는 사람이 있고,
배움은 짧은데 배운 걸 자기 것으로 만드는  데 많은 시간과 노력을 할애하는 사람이 있고,
배움도 짧고 익힘도 적은데 남과 나누는 일에 상당히 열을 내는 사람이 있습니다.

그 세 가지가 조화롭게 균형이 맞아야만 진화에 도움이 됩니다.
배움도 적고 익히지도 않았는데 많이 나누려고 하는 것은 실속이 없는 일이지요.
자신이 지금 어떤 시점에 와 있는지 명상 속에서 가만히 살펴보십시오.
내가 배운 것이 너무 적다고 생각되면 지금이라도 많이 가져야겠고,
배움은 있는데 그게 내 것이 안 되었다면 익히는 과정이 필요하겠고,
배우고 익혔는데 남과 나누는 게 모자라다면 나누는 일에 좀 더 치중해야겠습니다.

사주 명리학에서는 자신에게 들어오는 것과 나가는 것이
적당한 균형을 이루고 있는 사주가 좋은 사주라고 말합니다.
나를 생生해주는 것은 많은데 남을 생해주는 게 없으면 상당히 욕심 사납습니다.
갖는 일에만 열을 내고, 나누는 일에는 인색해져서 욕심 사나운 사람이 됩니다.
누군가로부터 생함을 받았다면 반드시 나누어 주는 역할을 해야 합니다.

여자가 사주에 ‘관官’이 많으면 사회활동을 한다거나
아니면 남자관계가 복잡하다는 뜻입니다.
그런 에너지를 사회활동으로 전환해야 합니다.
일을 찾아서 해야 하는 것이지요.
남녀관계에 열을 올리면 그것 이상 에너지 낭비가 없잖습니까?

남자가 사주에 ‘재財’가 많으면 돈이 많거나 여자가 많은 경우입니다.
내가 가진 것이 많다, 들어오는 것이 많다, 할 때는
재로써 경제활동을 열심히 해야 합니다.
발전적인 쪽으로 자기 에너지를 터줘야 합니다.
나누는 일로 길을 터줘야 들어온 것이 나갈 수 있습니다.

풍수지리를 봐도 마찬가지입니다.
기운이 들어오기만 하고 나가는 구멍이 없는 지형에서는
사고나 우환을 많이 당합니다.
앞이 탁 가로막혀 있어서 나가는 곳이 없으면 그 기운을 이기지를 못합니다.
냇물을 내거나 길을 터주거나 하는 식으로 기를 적당히 틀어줘야 합니다.
고인 물은 썩는다고 하듯이 움켜쥔다고만 해서 좋은 게 아니지요.

배우는 일, 익히는 일, 나누는 일 중에서 나는 지금 어떤 시점에 와 있는가?
명상 속에서 살펴보시고 지금부터라도 그쪽을 향해 노력하시기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하고 싶은 일에 솔직해져라

내가 이번 생에 태어난 목적은 무엇인가?

행복이란……

배우는 일, 익히는 일, 나누는 일

일은 사람이 만드는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