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상학교 수선재 - 맑게 밝게 따뜻하게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
행복하게 일하는 법
HOME > 명상학교 > 명상교과서

윗사람은 다 쓸모가 있다

조회 수 3712 추천 수 0 2010.07.19 10:35:42
 


제가 예전에 여성개발원 다닐 때 제가 있는 부서의 장이 1년에 한 번씩 바뀌었는데,

그렇게 새로 윗분이 오실 때마다 제가 가서“국제 협력 업무는 이렇습니다”하고 브리핑을 했습니다.

 

 

무능한 분이 오면 더 스트레스를 받았습니다.

무능할수록 더 권위로 내리누르려고 하기 때문입니다.

차라리 윗분이 없는 게 더 낫겠다, 생각한 적도 많았습니다.

 

 

혼자 일하는 것도 바빠 죽겠는데

윗사람까지 가르쳐 가면서 일하려니 참 피곤한 노릇이었습니다.

 

 

그러나 조직이라는 건 그런 것이지요. 아래위로 가르쳐 가면서 가야 하는 것이지요.

그럼 그 분이 아무짝에도 쓸모가 없는 사람인가? 그렇지 않습니다.

아무리 무능한 사람이 와도 살펴보면 어딘가 꼭 쓸모가 있습니다.

 

그걸 끄집어내서 도움을 청하면 그렇게 좋아할 수가 없습니다.

내가 이렇게 쓸모 있는 사람이다, 하고 자긍심을 느끼기 때문이겠지요.

그런 식으로 도움을 청하기도 하고 칭찬해 드리기도 하면서 멤버십을 발휘하시기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상대방을 배려하는 매너

인간에 대한 예의

사소한 것에 달려 있다

진짜 내 것은 태도 뿐

사람은 감동을 받아야 변한다

가볍게 한마디 툭

마음은 유능한 전문가가 다루어야

충고, 절대로 하지 마라

할 수 있는 일, 할 수 없는 일

공주병, 왕자병 이해해 주기

어루만져 주는 마음으로

시소 타듯 맞춰주면 된다

커뮤니케이션 기술

나를 좋아해도 내가 미숙하면

인간관계가 나쁘면 반쪽

명상하는 사람의 술자리 문제

마음의 비중을 어디에 두는가

먹고살기 위한 일의 비중은……

필요 이상 에너지를 쏟고 있진 않은가?

하루 서너 시간만 집중해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