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상학교 수선재 - 맑게 밝게 따뜻하게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
명상체험후기
HOME > 명상마을 이야기 > 명상 판타지 ★ 소설 선(仙)

명상 수련기

조회 수 3835 추천 수 0 2016.07.20 12:02:35


오늘의 수련

 

- 수련 시간  : 2016.  7.  20. (수)

 

05:00 ~ 07:00  도인체조, 독맥, 대주천, 서로소 선인님 수련.


 

- 수련하며 느낀 점


우리 수련은 딱 두가지인데, 내 기를 강화시켜서 업을 해소하고

그 기운의 힘으로 또 파장을 낮추는 것이란 말씀이 있습니다.


내 안의 기운을 외부에 발산하지 않으며, 내가 고요해져야 되고,

비어 있어야 되고, 아무것도 가진게 없어야 되는 것입니다.


또한 파장을 받게 되고 나서 인간으로서의 수련은 2단계로,

즉 다른 차원의 수련으로 넘어 가는 것이고요.


어느 날 자연이 눈에 들어오고, 우주의 일부가 눈에 들어오는 것을

눈을 뜬다는 소리로 표현하며, 매일 같이 봐도 안 보이다가

어느 날 눈이 뜨이면 진리를 보는 눈이 열리게 되는 것입니다.


이렇게 눈이 열리고 귀가 열리고 나서 전체를 보고,

그 물질의 이면을 보고, 또 안을 보고, 사물을 꿰 뚤어 보는 눈이

될 수 있는 것입니다.


그런 눈이나 귀가 열렸다 하더라도 자꾸 쓰지 않고 수련 한다면

끊임없이 자기 영적으로 의식이 확장되어 가고

더 발전하여 다음 세계로 진입해 가는 체계임을 공부합니다.


저의 미래에 일어날 수도 있는 수련의 진행 내용를 그려 봅니다.


감사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63 신법수련 무심 2016-08-14 731
1262 명상 수련기 그리움 2016-08-13 2975
1261 명상 수련기 그리움 2016-08-12 3046
1260 명상 수련기 그리움 2016-08-10 3052
1259 명상 수련기 그리움 2016-08-09 2979
1258 명상 수련기 그리움 2016-08-08 3050
1257 명상 수련기 그리움 2016-08-04 3001
1256 명상 수련기 그리움 2016-08-02 3086
1255 선계수련이야기(10)-인간의 욕구 [4] 반백 2016-07-31 830
1254 명상 수련기 그리움 2016-07-29 3064
1253 명상 수련기 그리움 2016-07-28 3086
1252 명상 수련기 그리움 2016-07-27 2995
1251 명상 수련기 그리움 2016-07-26 3086
1250 신법수련 무심 2016-07-26 604
1249 명상 수련기 그리움 2016-07-25 3873
1248 신법수련 무심 2016-07-25 511
1247 신법수련 무심 2016-07-22 522
1246 명상 수련기 그리움 2016-07-22 3814
1245 명상 수련기 그리움 2016-07-21 3898
» 명상 수련기 그리움 2016-07-20 38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