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상학교 수선재 - 맑게 밝게 따뜻하게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
명상체험후기
HOME > 명상마을 이야기 > 명상 판타지 ★ 소설 선(仙)

명상 수련기

조회 수 3850 추천 수 0 2016.06.28 12:21:53


◎ 오늘의 수련


- 수련 시간  : 2016. 6. 28. (화)


03:00 ~ 05:00  도인체조, 교정체조, 와공.

05:00 ~ 07:00  도인체조, 독맥, 대주천, 기목욕 수련.

 


- 수련하며 느낀 점


파계란 어느 신에게 자신의 기운을 빼앗겨 버린 벌이 아니라

수련에만 써야 하는 기운을 술 먹는데, 노는데 써버린 것에 대한

제재를 받는 것이라고 말씀 하셨습니다.


수련생의 위치에서는 한순간의 방심이 일을 크게 그르칠 수도

있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어 정신이 번쩍 납니다.

 

모영산 행련 후 마음의 평화를 조금 더 얻었구나 하였는데,

얼마도 지나지 않아 사업상 교감하는 자리의 필요성을 내세워

술을 마시다 보니 과음이 되고 말았습니다.


단전으로 전해오는 상실감, 번뇌, 고통, 흔들림,

온갖 사기나 탁기등이 한꺼번에 몰려와 오래도록 내 안에 머물며

그에 대한 대가를 톡톡히 치르게 하고 있습니다.


지난번에도 똑 같은 우를 범하고도 또 다시 되풀이 하고보니

무어라 용서의 말씀을 드려야 할지 모르겠습니다.


부족한 제자의 잘못을 한번 더 조용히 감싸 주신듯하여

죄송스러움에 마음이 더욱 더 무겁습니다.


다시 심기일전하여 끈기와 인내로 길을 찾아 나아가겠습니다.


감사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 명상 수련기 그리움 2016-06-28 3850
1222 명상 수련기 그리움 2016-06-27 3649
1221 명상 수련기 그리움 2016-06-25 3726
1220 신법수련 무심 2016-06-24 491
1219 신법 161일 화랑곡나방 2016-06-21 1884
1218 명상 수련기 그리움 2016-06-21 3706
1217 명상 수련기 그리움 2016-06-20 3560
1216 신법수련 무심 2016-06-17 495
1215 명상 수련기 그리움 2016-06-17 3661
1214 신법 158일 화랑곡나방 2016-06-16 509
1213 명상 수련기 그리움 2016-06-16 3622
1212 명상 수련기 그리움 2016-06-14 3587
1211 수련 여행기 그리움 2016-06-13 3653
1210 신법 156일 화랑곡나방 2016-06-10 1813
1209 명상 수련기 그리움 2016-06-10 3463
1208 신법 155일 화랑곡나방 2016-06-08 1830
1207 명상 수련기 그리움 2016-06-08 3383
1206 신법수련 무심 2016-06-07 493
1205 명상 수련기 그리움 2016-06-07 3391
1204 신법수련 무심 2016-06-05 4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