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상학교 수선재 - 맑게 밝게 따뜻하게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
명상편지
HOME > 회원마당 > 명상편지

모르는 것을 알려고 할 때
내가 위에 있으면 알아지지 않습니다.
안다라는 것은 이해한다는 뜻으로
영어로 'understand'입니다.


배움을 청하고 알기 위해서는
상대방과 같은 눈높이에 있는 것도 아니고,
위에서 내려다보는 것도 아니고,
밑에 서서 바라볼 때 이해할 수 있습니다.
낮은 자세로 구할 때, 마음을 숙일 때
알게 되고 전달받을 수 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