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상학교 수선재 - 맑게 밝게 따뜻하게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
명상편지
HOME > 회원마당 > 명상편지

나는 장미다

조회 수 37672 추천 수 0 2013.05.31 14:13:57

꽃이 피는 시기는 다 다릅니다.
이른 봄에 개나리가 피었다고
여름에 피는 장미가 개나리를
부러워하거나 시기하지는 않습니다.
각자의 인생에서 가장 절정의 순간에 꽃을 피우듯이
개나리처럼 이른 봄이 될수도
대기만성으로 늦게 만개하여 기쁨을 줄수도 있습니다.
다른 이가 피우는 꽃을 부러워하지 않고
자신이 꽃을 피우는 시기를 알고
숱한 비바람을 견디어내는 것,
타인과 나을 비교하지 않은 것이
자기사랑의 첫 걸음입니다.


"나는 장미다, 장미다.
신록 짙은 여름을 기다리는 장미다."
이렇게 스스로에게 얘기하며
지금 당장 자기사랑을 시작해 보세요.

김장미

2013.06.19 13:58:17
*.205.156.169

하하. 장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나는 장미다 [1]

자신을 변화시키고자 한다면

또 다른 차원의 Wi-Fi [2]

즐거움과 괴로움 [1]

잉크 한 방울 [1]

메이저리거 [1]

멘토의 시대 [2]

이런 점, 저런 점 [1]

관계 [2]

눈높이 [1]

세상에서 가장 든든한 사람 [1]

잘난 맛에 살기 [1]

삶을 기쁘게 사는 법

남 탓하지 않기 캠페인 네 번째 - 항우의 패인(敗因)

돌직구 대화방식

하루에 하나씩 [2]

[20080606] 아담과 이브는 배꼽이 있었을까?

텅 빈 소유 [2]

아무것도 아니다

추석의 의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