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상학교 수선재 - 맑게 밝게 따뜻하게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
명상편지
HOME > 회원마당 > 명상편지

[20080704] 혼자있는 시간을 어떻게 보내는가

조회 수 11381 추천 수 0 2008.07.04 09:00:21

혼자있는 시간을 어떻게 보내는가



혼자 있을 때 무얼 하는가,
혼자 있는 시간을 어떻게 보내는가는
그 사람의 인격과 품격을 재는 가장 적절한 척도입니다.

결혼에 한번 실패한 어느 유명 여배우는
결혼을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기자의 질문에

'결혼은 큰 손해다. 왜냐하면 결혼을 하게 되면
고독이나 외로움 같은 혼자만의 감성에 젖을 여백을
잃어버린다.'고 대답하는 것을 봤습니다.

나이를 먹는 것은 어쩔 수 없는 일이지만
나이를 먹었다고 연기를 허술하게 하는 것은
스스로에게 용서할 수 없는 일이라고도 하더군요.

그런 생각 때문인지 그 분의 작품이 예전과는 다르게
많이 당당해진 것을 볼 수가 있었습니다.

혼자 있는 시간에 자신만의 감성을 가꾸어 왔기에
연기자로서 끊임없는 변신과 발전을 이룰 수 있었겠지요.

혼자 있는 시간을 어떻게 보내느냐에 따라 삶이 달라집니다.
혼자 있는 시간에 자기 자신과 대화해 보세요.

자기 자신과의 대화가 바로 명상입니다.

-「 사랑의 상처를 달래는 법 」중에서 -

전수선

2008.07.06 18:24:57
*.52.190.219

행복하세요!!! 인생에서 추억을 만들수 있는 것 화이팅!!! 모두다 사랑합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1103 가운데 마음자리, 중용 명상편지 2013-09-24 11507
1102 부족한 기운을 채워가는 것이 인생 - 네 번째 '금' 명상편지 2013-04-23 11507
1101 [20080617] 서로를 인정하는 부부관 수선재 2008-05-13 11439
1100 1일 1무(無) [1] 명상편지 2013-05-10 11395
» [20080704] 혼자있는 시간을 어떻게 보내는가 [1] 수선재 2008-07-04 11381
1098 [20080613] 남아공에서의 하루 수선재 2008-05-13 11276
1097 [20080627] 지금 이대로의 내가 좋아 수선재 2008-06-24 11238
1096 [20080624] 바다는.. 수선재 2008-06-13 11169
1095 [20080701] 원하는 걸 하도록 내버려 두라 [3] 수선재 2008-07-01 11131
1094 [20080805] 음식을 먹을 때마다 감사합니다. 수선재 2008-08-04 11041
1093 [20080711] 아침 명상을 시작하면서 [3] 수선재 2008-07-10 10976
1092 우리들의 가족 명상편지 2010-09-14 10953
1091 [20080722] 당신이 있기에 내가 있다 수선재 2008-07-22 10932
1090 가짜 미소, 진짜 미소 명상편지 2013-10-04 10843
1089 머뭇거리지 마세요 명상편지 2013-05-07 10740
1088 가을날의 유희 [1] 명상편지 2010-10-15 10597
1087 [20080603] 물은 답을 알고 있다 수선재 2008-05-06 10565
1086 [20080801] 마음대로, 자유롭게 수선재 2008-08-01 10544
1085 부족한 기운을 채워가는 것이 인생 - 다섯 번째 '수' 명상편지 2013-04-26 10522
1084 [20080708] 당신의 버킷리스트는 무엇인가요? [1] 수선재 2008-07-07 103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