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상학교 수선재 - 맑게 밝게 따뜻하게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
질문과 답변
HOME > 회원마당 > 질문과답변

[re] 단전호흡의 원리?

조회 수 6028 추천 수 0 2009.10.16 10:57:00
안녕하세요, 김홍욱님?

의식만으로 단전이 뜨끈해지신다니
집중력과 기감이 참 좋으신 것 같습니다.

지난번 질문으로 미루어보면
아마 단전호흡을 오래 하기가 힘이 드셔서
그렇게 시도를 해보신 것이 아닐까 하는 생각도 드네요.^^


단전호흡을 하는 이유중의 하나도
바로 집중의 힘을 키우기 위한 것입니다.
고도의 집중 상태가 되어서 기운을 원하는 곳으로 이동시킬 수 있는 능력을 갖추고
그 파워로 우주의 진화에 기여를 할 수 있는 존재가 되는 것이지요.

하지만 단순히 의념만으로는 파워가 실리지 않으며
반드시 단전을 이용한 호흡을 해야 하는데,

단전을 불룩히 내미는 호흡을 하는 이유는
그것이 바로 기운을 끌어오는 펌프의 역할을 하기 때문입니다.  

다시 말씀드려서,
집중을 통해 기운을 컨트롤 하는 것이라면
단전호흡은 기운을 끌어오는 펌프질과 같은 것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집중을 통해서 기감을 느끼셨다면
그것은 그동안 호흡을 하시면서 몸안에 축적되었던 기운과 자신의 본래 기운이
집중을 통해 단전으로 모이면서 느낌이 발생하신 것일 수 있습니다.

단전호흡의 확실한 기초 위에
김홍욱님의 집중력과 기감이 더해진다면 많은 진전이 있으실 것 같습니다.^^






>제가 단전호흡중에 단전부위를 불룩히 내밀지 않고
>호흡은 일반적으로 하되 호흡이 단전으로가 기가 모인다고 의식을 해봤는데요
>
>얼마있지 않아 단전부위가 뜨끈해지는 겁니다
>
>이렇게 해도 기가 축기가 되나요? 이것도 단전호흡인가요?
>그렇지 않다면... 단전을 불룩히 내미는것과 축기는 어떤 상관관계인가요?
>
>그냥 단전을 의식하며 하는것이랑 단전을 내밀며 하는것이랑
>어떤 차이인가요?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sort

상기증인것 같습니다

  • 정유학
  • 2008-05-31
  • 조회 수 23081

축기를 오래할수록 좋은것입니까? [1]

  • 옥재범
  • 2010-02-27
  • 조회 수 8450

www.soosunjae.org를 개통을 축하하며

  • 이상선
  • 1999-03-25
  • 조회 수 7513

[re] 왜 하필 문화영 선생님인가?

  • 수선재
  • 2007-12-20
  • 조회 수 7252

[re] 절수련에 대하여..

  • 수선재
  • 2009-08-19
  • 조회 수 6912

권경영님에게

  • 수선재
  • 1999-04-10
  • 조회 수 6613

[re] '불로소득'에 대해서.

  • 수선재
  • 2009-11-03
  • 조회 수 6573

도인의 생활에 대해..

  • 청년
  • 1999-06-17
  • 조회 수 6508

3개월 정도후의 나의 상태는? [1]

  • 박선영
  • 2009-12-07
  • 조회 수 6390

홈페이지 개설을 축하합니다.

  • 권경영
  • 1999-04-07
  • 조회 수 6389

단전 호흡에 대해 여쭤볼게 있습니다. [1]

  • 이재광
  • 2010-02-05
  • 조회 수 6377

목옆에 혹이....

  • 수련자
  • 2005-09-23
  • 조회 수 6241

자존감 [1]

  • 최윤희
  • 2010-06-12
  • 조회 수 6223

Re : 문화영선생님에 대해서

  • 수선재
  • 2003-09-21
  • 조회 수 6209

인위적 단전호흡의 폐해 [1]

  • 김진홍
  • 2010-08-05
  • 조회 수 6142

선생님께2,3 [1]

  • 김택수
  • 2011-04-06
  • 조회 수 6140

'불로소득'에 대해서.

  • 강건우
  • 2009-11-03
  • 조회 수 6131

[re] 단전호흡의 원리?

  • 수선재
  • 2009-10-16
  • 조회 수 6028

흡연에 대하여

  • 김종원
  • 2000-06-15
  • 조회 수 6016

살(煞)에 대해서 알고 싶습니다

  • 반정훈
  • 2000-03-19
  • 조회 수 58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