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상학교 수선재 - 맑게 밝게 따뜻하게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
사랑을 잘 하는 법
HOME > 명상학교 > 명상교과서
 


엊그제 제가 어느 젊은 분에게“외롭지 않아?”라고 물으니까,

“외로움이요? 모르겠는데요?”라고 대답하더군요.

 

 

그런데 그분이 정말 외로움을 모르지는 않을 것입니다.

단지 모르는 척할 뿐일 것입니다.

또 미처 외로움을 인식하기 전에 어떤 행동을 해왔을 것입니다.

외로워지려 하면 컴퓨터 오락하고,

외로워지려 하면 기타 치며 노래 부르고,

외로워지려 하면 문자 메시지 보내고…….

그러니 외로울 틈이 없었을 것입니다.

 

 

사람들은 대개 그렇게 외로움에 도달을 잘 하지 않습니다.

외로움을 못 견디기 때문에 미친 듯이 일을 하거나

미친 듯이 사람을 만나서 외로움을 피합니다.

외로움이라는 정체모를 감정이 오는 것 같으면

벌써 불안감이 생겨서 누군가에게 전화를 겁니다.

 

 

술을 마신다거나, 담배를 피운다거나,

대화를 나눈다거나 하면서 자신을 마비시킵니다.

자신을 외롭지 않게 해주는 것처럼 보이는 그런 행동들에 빠지는 것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85 도반으로서 사랑해 달라 수선재 2011-01-24 4585
184 남녀 간의 사랑에서 도반의 사랑으로 수선재 2010-12-02 3903
183 다 버리면 다 내 것이 된다 수선재 2010-11-23 3750
182 간디가 부인을 제자로 삼은 이유 수선재 2010-11-15 4011
181 왜 사랑을 지니지 못하는가? 수선재 2010-11-09 3155
180 사막이 될 것인가, 오아시스가 될 것인가? 수선재 2010-11-09 3302
179 사랑이 있는 지도자가 그립다 수선재 2010-10-26 4151
178 지도자의 덕목은 사랑 수선재 2010-10-18 3647
177 이 세상에서 가장 강한 것은 무엇인가? 수선재 2010-09-13 4131
176 나보다 더 나를 사랑하는 당신 수선재 2010-09-07 3835
175 하늘이 대신 그만큼 사랑해주신다 수선재 2010-08-26 3565
174 외로움은 하늘로 올라가는 구름다리 ㆍ 수선재 2010-08-03 3456
173 외로움이 해소될 수 있는가? 수선재 2010-07-30 3586
172 인간은 외롭게 태어난 존재 수선재 2010-07-19 3698
» 외로움을 모르는 사람이 있는가? 수선재 2010-07-12 3342
170 결혼한 사람의 금촉 수선재 2010-07-05 4080
169 언제까지 금촉을 해야 하는가? 수선재 2010-06-28 3271
168 내가 1단이면 적도 1단, 내가 9단이면 적도 9단 수선재 2010-06-21 3677
167 되풀이하며 다지는 공부 수선재 2010-06-14 3189
166 천일 금촉과 백일 금촉 수선재 2010-06-07 3771